Jätä sisältö väliin
Yksityinen huone, talo
2 vierasta1 makuuhuone1 vuode1 kylpyhuone
2 vierasta
1 makuuhuone
1 vuode
1 kylpyhuone

언양읍성이 보이는 아담한 주택입니다. 다락방이나 문간방 하나를 제공합니다.
언양성당이 가까이 있어서, 성지순례 오는 분들을 환영합니다. KTX 울산(통도사)역에서 차로 6분 거리에 있어요. 또 작천정, 신불산은 차로 약 10분 거리입니다. 퇴근시간과 맞는다면 역에서 픽업해 드릴 수 있어요.

상기 금액은 1명일때 금액이고 최대 두분일경우 약간의 추가금액이 발생합니다. 최대 2명까지 묵을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분에 한하여 추가금액 1인당 1만원을 지급하시면 조식 제공 가능합니다. 보유 재료에 따라 메뉴가 정해집니다. 아마도 간단한 브런치 스타일의 샐러드와 빵, 오믈렛 등을 만들어 드릴 것입니다.

Mukavuudet

Ilmastointi
Lämmitys
Kuuma vesi
Silitysrauta
Ei-saatavilla: Palovaroitin
Ei-saatavilla: Häkäilmaisin
Majoittaja ei ole ilmoittanut, että kohteessa olisi savun- tai häkäilmaisimia.

Varattavuus

Majoittaja: 혜현

Jäsen tammikuu 2016 alkaen
Henkilön 혜현 käyttäjäprofiili
Vuorovaikutus vieraiden kanssa
저는 아기 돌보고 디자인 일을 하느라 바빠요. 가끔 투어나 정보 제공을 해줄 수 있냐고 물으시는데, (Hidden by Airbnb) , 다음, 구글(외국인)에서 정보를 제발 찾아보시길 권장해 드립니다. 진짜 투어 못해드립니다. 다만 만 65세 이상인 분들은 따로 문의 주세요. 음... 시간만 맞는다면 언양성당은 해 드릴 수 있어요. 제가 신자거든요. 집에서는 주로 저희 만수가 환영해 드릴 것입니다. 사진속의 만수는 좀 어렸던 시절이고요. 지금은 장성하였습니다. 마당도 저렇게 거친것이 아니고…
Viesti aina Airbnb:n kauttaMaksusi turvaamiseksi älä koskaan siirrä rahaa tai viesti Airbnb-sivuston tai -sovelluksen ulkopuolella.

Naapurusto

Käytännöt

Talon säännöt

Ei lemmikkieläimiä
Tupakointi, juhlat ja tapahtumat kielletty
Sisäänkirjautumisaika on klo 16:00–21:00 ja uloskirjautuminen klo 11:00 mennessä

Tekemistä lähistöll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