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2통영 바다전망굳 해수욕장앞 모래사장 해안산책 낚시 일출보임 등산로 온돌방 하우스
Majoittaja: Soohwan
Soohwan on majoittaja.
4 vierasta
1makuuhuone
0 vuodetta
1 kylpyhuone
4 vierasta
1makuuhuone
0 vuodetta
1 kylpyhuone
Aseta aikuisten määrä.
Aikuiset
1
Aseta lasten määrä.
Lapset
Iät 2–12
0
Aseta pikkulasten määrä.
Pikkulapset
Alle 2
0
Enintään 4 vierasta. Pikkulapsia ei lasketa vieraiden kokonaismäärään.
Sinua ei vielä veloiteta

바로 앞이 통영바다 일출보임 해수욕장 해안산책로 일출전망대 통영케이블카 루지 자전거라이딩

Kohde

반갑습니다 ^^
아름다운 삼칭이해안길(바다를 바로접한길이죠)에 위치하고 있으며,

루지' 케이블카' 요트장' 유람선터미널' 음악당' 차량 5분거리/ 자전거대여점' 도보
5분거리/ 숙소앞이 모래사장'이구요 해안산책로'도 좋아요^^

주차장''은 건물1층 모두다^^
(사실 바닷가라서 너무신경안써도 되요^^)

원룸형숙소''이며 올레TV, 냉장고, 에어컨, 전기렌지, 전자렌지, 드라이기가 비치되어 있습니다.(필요시 휴대가스렌지 제공)
2~4명 숙박적당합니다.

애완견'은 죄송합니다만 사절합니다

와이파이'는 객실별로 제공합니다
(객실내 인터폰쪽에 비번 있어요^^)

싱크대''는 객실마다 실내에 있어서
간단한 취사가 가능합니다
전기밥솥' 냄비' 수저' 젓가락' 칼' 도마' 컵' 식기류'도 있어요

욕실''은 객실마다 실내에 있구요
일회용비누' 수건' 하나로샴푸' 비치되어 있습니다
(혹시 부족한거 있으면 안내실로 오세요
너무 늦지않은 오후10시 전에 부탁^^)

침대''가 없는 온돌형이구요
손가락 두께정도의 매트리스1세트(메모리폼식), 이불,
베게 제공합니다^^

즐거움과 힐링시간이 되시길
바래요 감사^^

Vuorovaikutus vieraiden kanssa

2층안내실에 호스트가 주거하고있으니
필요하거나 궁금한거 있슴 오세요
(너무늦지 않은시간 오후10시 전에 부탁^^)
물론 문자도 가능해요^^

Muita huomioonotettavia seikkoja

객실사용'은 다음사람을 위해 조심스레 깨끗이 사용해주시고 퇴실시 주변정리 바래요

쓰레기'는 다음사람을 위해 1층 주차장내
화단쪽에 모아주세요


Mukavuudet
Alueella maksuton pysäköinti
Keittiö
Langaton internet

Hinnat
Lisähenkilöt 15 € / yö 2 vieraan jälkeen
Viikonloppuhinta 54 € / yö
Viesti aina Airbnb:n kautta
Maksusi turvaamiseksi älä koskaan siirrä rahaa tai viesti Airbnb-sivuston tai -sovelluksen ulkopuolella.
Lue lisää

Nukkumisjärjestelyt
Makuuhuone 1
1 lattiapatja

Talon säännöt
Tupakointi kielletty
Ei sovi lemmikkieläimille
Sisäänkirjautumisaika on 15:00–20:00.
Uloskirjautuminen 11:00 mennessä
Itsepalvelusisäänkirjautumisen vaihtoehdot: doorman

깨끗하게 사용


Peruutukset

Turvallisuusominaisuudet
Savunilmaisin
Sammutin

Saatavuus
Vähintään 1 yön majoittuminen.

5 arvostelua

Tarkkuus
Viestintä
Puhtaus
Sijainti
Sisäänkirjautuminen
Arvo
Henkilön 광민 käyttäjäprofiili
lokakuuta 2017
새로 지은 펜션이라 모든게 깨끗합니다. 싱크대조차 사용한 흔적이 없을 정도로. 3~4명이 묵기엔 부족함이 없을 듯. 관리인 숙소도 문 바로 옆에 붙어있어서 언제든 연락이 가능. 3층 숙소에는 작게나마 베란다도 있더라구요. 2층을 쓴 저희는 그냥 바로 앞 방파제에 걸터앉아 밤바다를 즐겼네요~ 루지 등이 모두 5분 거리. 루지는 안내해 주셔서 개장 1시간 전에 갔는데도, 연휴 끝의 일요일이라서인지 줄이 3백미터나 서있어서 루지는 결국 포기하고 케이블카 탔는데 1시간반 정도 기다려서 올라간 미륵산 정상의 풍경은 고생한 값을 충분히 하고 남을 만했습니다. 가성비 괜찮은 숙소였습니다.

Henkilön Won Kug käyttäjäprofiili
lokakuuta 2017
좋았어요

Henkilön Oh käyttäjäprofiili
elokuuta 2017
전체적으로 무난합니다. 일반적인 모텔? 펜션? 느낌이에요. 성수기라서 가격을 많이 비싸게 주고가서 아쉬웠습니다ㅠㅠ 앞에는 바로 바다고 해수욕을 즐길 수 있지만 바다가 엄청 크거나 예쁜 느낌은 아니어서 아쉬웠어요. 위치는 통영중앙시장이랑 많이 멀어서 차가 없으면 왔다갔다하기 힘들거같아요. 저희도 뚜벅이였는데 택시비가 좀 많이 나왔습니다ㅠ

Henkilön Yoondo käyttäjäprofiili
heinäkuuta 2017
깔끔하고 앞에 해수욕장이 있어 좋았습니다

Henkilön 은정 käyttäjäprofiili
huhtikuuta 2017
The host canceled this reservation 24 days before arrival. This is an automated posting.

Tällä majoittajalla on 21 muita kohteita koskevaa arvostelua.

Katso muita arvosteluja
Tongyeong-si, Etelä-KoreaJäsen tammikuu 2017 alkaen
Henkilön Soohwan käyttäjäprofiili

태어나서 지금까지
항상 바닷가 근처에서 살아온 사람이죠(군대생활도 바다근처 였네요^^)
아들이 둘인데 첫째는 휴학하면 군대갈 예정이고 둘째는 해외공부중이고
아내와 어머님들 모시고 삽니다

전공이 기계공학이라 만들고 생각하고 다시만들고 하는거 좋아해서
우리 동네에서 자전거대여업도 합니다

열심히 꼼지락거리며 사는 스타일입니다
그래서 주변엔 좋은 인생 동지들이 있지요 감사^^

Vastausprosentti: 100%
Vastausaika: tunnin sisällä

Naapurusto

Samanlaiset kohteet